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구리맛집 두품장, 두부품은장어 진짜 맛있네요~
    리뷰 이야기/맛 2015. 12. 22. 04:04

     

     

     

     

     

     

     

    구리맛집 두품장

    두부품은장어 진짜 맛있네요~

     

     

     

     

    몸에 좋은 음식, 보양식 하면 제일 먼저 떠오르는게 장어예요.

    삼계탕, 곰탕류는 집에서 제가 따라 만들 수 있어서 그런가봐요~

    장어는 구하기도 어렵고

    집에서는 숯불에 구워 먹을 수도 없으니

    맛집에 가서 냠냠 먹는게 최고인듯~

     

     

     

     

     

     

     

    구리맛집 두품장,

    두부품은장어 주소는 경기도 구리시 교문동 470-7

     

    예약전화 031-566-3344

     

     

     

     

    원래 장어맛집 다닐 때에는 남편이랑 저만 오붓하게 다녀 오는 편인데

    구리 두품장은 장어 말고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메뉴도 많아서

    이번에는 아이들 데리고 함께 몸보신 제대로 하고 왔어요.

    두부공방을 두고 3대째 손두부를 만들고 있는 두부맛집이기도 해요.

     

     

    오잉? 막상 가 보니

    7살인 다솔 군이 장어를 넘넘 잘 먹더라고요~

    일부러 갯수 세면서 줬는데 혼자 12조각 먹음!!! 맛있으니까요.

     

     

     

     

     

     

     

    아직 장어맛을 모르는 다인 양은 국산콩으로 만들어

    더 맛있고 몸에도 좋은

    손두부를 냠냠냠~

     

     

    우리 부부는 당연하고

    아이들도 잘 먹어서 정말 뿌듯했던 구리맛집 두품장.

    우리집에서 네비찍으니 6분 걸리는 곳이라 ㅋㅋ

    앞으로도 자주 가게 될 것 같아요.

     

     

     

     

     

     

     

    구리맛집으로 이미 입소문이 자자한 곳이라

    식사 시간에 딱 맞춰 가면

    순번 대기표 뽑고

    잠시 휴게실에서 기다려야 한대요.

    다행히 우리가 갔을 땐 바로 테이블 배정을 받을 수 있었답니다~

     

     

    규모가 꽤 큰 식당이에요.

     

     

     

     

     

    조용하게 방에서 식사를 할 수도 있고,

     

     

     

     

     

     

    넓직하게 홀에서 식사를 할 수도 있는데,

    사진으로 보는 것 보다 훨씬 더 넓은 공간이에요.

     

     

     

     

    지금은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한창이었는데,

    두품장 사장님이 인테리어에 엄청 공을 들이셨구나~를 곳곳에서 느낄 수 있었어요.

     

     

     

     

     

     

    두부품은장어 메뉴판입니다.

     

     

    두부메뉴와 장어메뉴가 골고루 ^^

    돈까스가 있어서 아이들이랑 함께 가도 메뉴 걱정이 없어서 좋아요.

    우리는 소금구이 한상 2마리와

    얼큰해물순두부를 주문했어요.

     

     

     

     

     

     

     

     

    셀프코너가 있어서 부족한 채소는 더 가져다 먹을 수 있는데

    처음에 주시는 것이 푸짐해서

    따로 이용하지는 않았어요.

     

     

     

     

     

     

     

     

     

    빨간 숯불과 미끈한 장어 두 마리 등장~

    젤 설레는 순간이에요~^^

     

     

     

     

     

     

     

     

    이렇게 한 상이

    장어를 주문했을 때 따라 나오는 반찬류이고

     

     

     

     

     

     

    요렇게 한 상이 얼큰순두부를 시켜서 나온 반찬인 것 같아요.

    우리는 메뉴 두 가지 주문하고

    손두부 두 접시!!! 와와와~~ ^^

     

     

    밑반찬들도 다 깔끔하니 맛있어서

    싹 비우고 온 것 같은데요,

     

     

     

     

     

     

     

    드디어 장어가 숯불에 올려지고

     

     

     

     

     

     

     

     

     

    제일 집중했던 건 역시나 장어 굽는 시간이었어요.

    손두부랑 볶은 김치 먹으면서

    장어가 익어가는 걸 지켜 보는 시간~^^

     

     

    직원분이 다 구워 주시고 가위로 잘라 주시니까

    우리는 그냥 지켜 보다가 다 되면 먹으면 되지요.

     

     

     

     

     

     

     

    맛있겠다~^^

    히히히

     

     

     

     

     

     

     

    두부 맛있어요.

    울 다인양은 장어를 못 먹으니 두부, 반찬 + 볶음김치랑

    밥 한 그릇을 혼자서 뚝딱. 왠일이야~^^

     

     

     

     

     

     

    저는 얼큰해물순두부도 시키길 참 잘했다 싶었던게

    장어만 먹음 자칫 느끼할 수 있는데

    그 맛을 얼큰해물순두부가 잡아 주면서,,,

    맛이 짜지 않고 자극적이지 않고 순두부가 듬뿍들어 있어서

    밥 없이 먹어도 괜찮던걸요?

    해물도 듬뿍듬뿍

     

     

     

     

     

     

     

    가운데 북어보푸라기처럼 생긴 건

    뜻밖에 장뇌삼 배양근이었어요.

    쌉쌀한 맛이었지만 몸에 좋은 거니까 장어랑 싸서 냠냠냠~

     

     

     

     

     

     

     

    이제 먹어도 된다네요~

     

     

     

     

     

     

     

     

     

    장어를 처음 먹어 본 다솔이의 반응은,

    입에서 살살 녹는다! 예요.

    ㅋㅋㅋㅋㅋㅋㅋ

    입맛 까다롭고, 분위기 엄청 따지는 예민쟁이라

    맛있는 건 금방 아네요.

     

     

     

     

     

     

     

     

    울 공주는 아직 장어의 검은색이 징그럽다고 ㅋㅋ 안 먹는데,

    조금 있음 장어의 살살 녹는맛을 알게 될듯~

     

     

     

     

     

     

     

     

     

    양도 참 많아요.

    처음에는 두 마리가 셋이 먹기 모자라지 않을까 싶었는데,

    순두부 하나 시키고

    다솔 군이 12조각이나 먹었지만

    결국 배 빵빵하니 양이 푸짐하더라고요.

     

     

     

     

     

     

     

    순두부도 냠냠냠~ 새우랑 문어 건더기가 많아요^^

    장어를 소스 찍어서도 먹고

    쌈 싸서도 먹고.

     

     

     

     

     

     

    아이가 너무너무 잘 먹으니까

    기분이 좋아서

     

     

     

     

     

     

    시원하게 콜라도 하나 주문해서

    보상으로 조금 주고 ^^

     

     

    남편이랑 제가 느긋하게 오래오래 앉아서 장어랑 순두부를 먹는 동안

    밥 다 먹고 지루해진 아이들은

    놀이방이랑 휴게실 왔다갔다 하면서 놀았어요.

     

     

     

     

     

     

     

     

    게임을 할 줄 몰라

    오락기를 두드리기만 했지만

    그래도 아이들에겐 놀이방이 있는게 좋은가봐요~

     

     

    아이들이 놀이방이랑 식당 홀을 왔다갔다 하면서 노는 동안

    우리는 편안하게 끝까지 앉아서

    밥상 싹쓸이 ㅋㅋㅋ

    진짜 잘 먹었네요~

     

     

    계산을 하면서 콩비지도 얻어 왔어요.

     

     

     

     

     

     

    국산콩을 자루째 보관하고 있는

    콩방인감??? 창고도 슬쩍 엿보고

     

     

     

     

     

    두품장 휴게실(테이블이랑 의자 있는 곳도 넓직하게 있어요)도

    살짝 들여다 보고

    조만간 또 가겠다... 생각하며 나왔답니다.

    두부품은장어 진짜 맛있네요~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