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코디 슈퍼스트롱] 삼겹살 데이에 고기 많이 드셨나요?
    리뷰 이야기/기타 2013. 3. 4. 23:24



    3월 3일 삼삼한 삼겹살 데이.
    원래 삼겹살 데이까지 챙기지는 않는데, 친정에 갔더니 삼겹살 좋아하는 사위가 온다고
    사위를 위한 삼겹살과 저를 위한 돼지 목살을 준비해 두셨더라고요.
    결혼 7년차, 여전히 사위는 백 년 손님이네요~
    (집에서 설거지 한 번 안 하면서 애들까지 맡기는 저는 이백 년 손님???)


    삼겹살과 목살을 지글지글 굽고 버섯도 촉촉하게 굽고 김치까지 구워
    냠냠냠 맛있게 먹다보니
    슬슬 삼겹살에 그을음이 생기더라고요.
    나중에는 삼겹살인지 양념갈비인지 모르게 점점 더 색깔이 거무스름해지고
    고기도 더 빨리 타는 것 같았어요.
    고기 먹을 때 다 좋은데 불판이 너무 더러워져서 닦으면서 먹어야 하는게 좀 귀찮잖아요~




    어머낫!!!
    삼겹살을 먹고 있었나요? 그을음을 먹고 있었나요??
    키친타올로 싹싹 닦으니 다시금 깨끗한 불판으로 거듭나고,
    저희도 새 마음 새 기분으로, 고기를 척척 더 올려서 상추 쌈 싸서 아구아구 양껏 잘 먹었답니다.





    친정 내려 올 때 코디 슈퍼스트롱을 가져오길 잘 했네요.
    키친타올의 슈퍼스타
    3겹짜리 슈퍼스트롱은, 물기에 강해 쉽게 찢어지지 않는 다용도 키친타올이에요.




    한 패키지에 130매짜리 롤 6개가 들어 있답니다.




    기름도 쭉쭉 잘 먹지만
    물기에 더욱 강해서 다용도로 사용할 수 있어요.




    저렇게 단면이 올록볼록 울룩불룩해서
    더 깨끗하게 잘 닦이고 더러움도 잘 흡수되는 것 같아요.




    더러움과 직접적으로 닿는 면도 이렇게 올록볼록하답니다.
    레몬추출물이 함유 돼 있어서 레몬 그림을 그려 두었나봐요.




    세 겹이라서 물기에 강하고, 물을 묻혀 더러움을 닦아 내기에도 편해요.
    한 장만 뜯어도 꽤 넓은 부위의 더러움을 닦아 낼 수 있더라고요.




    물을 묻혀 물기를 쭉 짜고 난 다음에도 키친 타올에 힘이 들어가 있는 거 보이시죠?
    (그러나 빨아 쓰는 헹주와는 다른 성격의 제품이랍니다.)
    3겹으로 돼 있고 물기에 강해서,
    일반적인 키친 타올처럼 기름때도 잘 닦으면서도 물기도 잘 흡수하는 거예요.




    올록볼록 엠보싱이 잘 돼 있어 쓱쓱 잘 닦여요.




    키친 타올이니까 당연히 전, 돈가스 등의 음식의 기름을 뺄 때 받혀 두어도 좋고요,
    채소를 씻은 후 물기를 털어 낼 때도 괜찮더라고요.




    껍찔 째 먹으면 훨씬 더 맛있고 몸에도 좋은 사과.
    물에 싹싹 씻은 후 키친 타올로 쓱쓱 닦아 내면 윤이 반들반들,
    먹음직스러운 모습으로 재탄생하지요.


    저는 지지거나 튀기는 음식을 자주 해 먹지는 않아서
    키친 타올을 주로 물기 제거용으로 사용하거든요? 이런 저에게는 코디 슈퍼스트롱이 잘 맞더라고요.
    특히나 매일 아침 아이의 숟가락을 씻어서 어린이집에 보낼 때(그 전날 씻어 두면 좋으련만 꼭 아침에 씻어요) 
    혹시나 남아 있을 더러움과 물기를 한꺼번에 닦아 낼 때 정말 요긴해요.




    그리고 아이들 반찬으로 종종 해 먹는 생선구이 후에도
    키친타올이 꼭 필요하지요.
    키친타올로 먼저 기름 때를 닦아 내고 물을 끓여 한 번 버린 후 스폰지 수세미로 닦아야
    프라이팬을 오래오래 새 것 처럼 사용할 수 있대요.
    코디 슈퍼스트롱 다용도로 활용하기에 꽤 괜찮은 키친타올입니다.




    저는 큐티맘 16기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