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해운대 애견카페 

깔끔하고 음식도 맛있는 곳




더펫텔 2층 애견카페예요.

강아지 데리고 부산 여행 갔을 때 애견동반호텔 더펫텔에 묵었었는데,

글은 지금 쓰지만 실제로 방문했던 건

폭염 때문에 넘넘넘 더웠던 8월 중순이었어요.

아이들 + 강아지데리고 부산 해운대 곳곳을 누비는 게

처음 계획이었지만



조금만 걸으면 덥다고 난리를 난리를 ㄷㄷㄷ

도저히 관광을 할 수 없는 상황이라

애견카페로 고고씽 ㅋㅋㅋ







시원한 실내로 들어 오자

함박웃음을 짓는 다인이~



저는 원래 애견카페를 좋아하지 않았어요.

지금껏 살면서 애견카페라고는

동네에 있는 애견카페에 딱 한 번 가 본 적이 있는데요

얼마나 냄새가 나고 더럽고 아수라장이던지 ㅜㅜ

한 시간도 제대로 있을 수가 없어서

다시는 애견카페에 가지 말아야지~ 생각을 하고 있었었거든요.







그런데 부산 해운대 더펫텔 애견카페는

냄새도 하나도 나지 않고

깔끔 그 자체!



직원들이 친절한 것도

점수를 높게 주는 이유 중 하나입니다.

애견카페에 있는 동안 참 편안하게 대해 주더라고요.



친구 만나서 신난 달콤 군~





더펫텔에 상주해 있는 직원 분들의 강아지 + 고양이들도 있었고

달콤이랑 정말 똑같이 생긴 닥스훈트도 있어서

아이들이 참 좋아했어요.







이 날 2시간 30분 정도

애견 카페에 머물렀는데,

처음에만 사진을 찍고 나중에는 사진을 찍지 않았기에 자료(?)는 없지만^^

특이하게 이 날은 비숑 친구들이 참 많이 놀러 왔던 날이었어요.








아이들이 피자를 먹고 싶다기에 

큰 기대없이 페퍼로니 피자를 주문했는데

와우...대박

얼마나 맛있던지~

여기가 부산 해운대 맛집이라며 ㅋㅋㅋ







도우가 얇고 토핑이 풍부해서

특별히 도와 주지 않았음에도 아이들 스스로 잘 먹습니다.

피자는 고칼로리라서 저는 평소 피자를 잘 먹지 않거든요?

그런데도 넘나 맛있어서 

저도 모르게 두 조각 흡입.








남편 몫으로 (맛이나 좀 보라며) 2조각을 챙기고









꼬맹이들이 또 사달라고 졸라서

인절미 팥빙수 1인분만 주문했어요.

(가격이 저렴한 편은 아닙니다 ㅜㅜㅜㅜㅜㅜㅜ)











서로 먹겠다고 싸우더니만

싸우는데 힘을 빼서 그런가,,,,,

어찌 된 일인지 빙수를 남기고 ㅜㅜ

결국 제가 클리어 ㅜㅜ



이 날 느낀 건

주인의 부지런한 정도에 따라 애견카페도 냄새 안 나고 깨끗할 수 있구나~

이건 강아지를 키우는 집도 마찬가지겠지요~

강아지 키우는 집인지 알아챌 수 없도록 부지런을 좀 떨어봐야겠어요.



2017.09.02 23:53



해운대 강아지 수영장 더펫텔 3층, 좋네요~~





처음부터 강아지 수영장까지 이용할 생각은 아니었는데요,

날씨가 넘 더웠고

아이들은 수영을 원했고

달리 할 수 있는 것이 없었으며



울 닥스훈트 달콤 군이

수영을 할 수 있는지 넘나 궁금했기에!!!

부산 해운데 더펫텔에서

수영장 패키지 이벤트도 (~8월 30일까지) 열고 있기에



다른 일정은 생각지도 않고

강아지 수영장을 이용하게 되었습니다~^^






더 펫텔 강아지 수영장 이용 시간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

청소 시간을 가진 다음

오후에도 4시부터 7시까지 강아지 수영장을 이용할 수 있는데요,



우리는 이벤트를 통해

15,000원을 결제하고 2층 애견카페에서 아메리카노 2잔을 테이크 아웃 한 후

선물로 강아지 스카프도 받고

강아지 수영장을 꽤 저렴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었어요.



8월 20일 이후는 비수기라 손님이 별로 없어서 더 좋았는데 ^^;;;

손님이 별로 없어도 강아지 수영장 청소는 

말끔하게 해 주셔서

처음으로 받은 깨끗한 물에

울 꼬맹이들이랑 닥스훈트 달콤 군이 수영할 수 있어서 참 좋았어요.




해운대 더 펫텔 강아지 수영장에는

샤워실 & 드라이룸이 있어서

한결 마음이 편했어요.








해운대 강아지 수영장 더펫텔과 연결되는

강아지 용품점.





서두르는 바람에 강아지 목줄을 안 가지고 와서

어쩔 수 없이

더 펫텔 강아지 용품점에서 강아지 목줄을 구입했는데,,,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넘나 비싼 거 ㄷㄷㄷ



강아지 옷, 목줄을 비롯하여

모든 물건들이 프리미엄 빠방하게 먹은 제품인지

아님 처음부터 고가였는지

넘넘넘 비싸요 ㅜㅜ

웬만하면 강아지 용품은 집에서 챙겨가는 걸로 ㅜㅜㅜㅜ







우리 가족은 남편의 부산 해운대 출장에 따라 간 것이었으므로

남편 없이 우리끼리 

강아지 수영장을 즐겨야 했는데요~











강아지 수영을 처음 해 본

울 달콤 군은 자꾸만 살려 달라는듯한 애절한 눈빛으로 저를 찾아 오고 ㅋㅋㅋ

저는 고생했다며 다독이는 의미로

간식을 조금씩 주었어요.



강아지 구명조끼까지 있으니

수영하는 데에 별 문제는 없어 보이는데,

처음이라 그런가??????????











울 꼬맹이들만 신이나고

닥스훈트 달콤이는 

엄마 구해줘~~~~ 하는 듯 애절한 눈빛을 자꾸만 보냅니다.







해운대 강아지 수영장

더 펫텔.




따땃한 물(아이들이 들어간 후에 직접 뜨거운 물을 보충해 주세요~)

시원한 물이 나란히 있어서

강아지와 아이들이 원하는 대로 물놀이를 할 수 있다는 것이 신기했어요.










강아지 수영장이어서 그런가?



아이들은 닥스훈트 달콤이 없이

둘이서 노는 것이 지루하다며

달콤이와 같이 강아지 수영장을 이용하고 싶은 마음이 컸는데요,









강아지 수영장을 처음 이용해 보는

닥스훈트 달콤이는 강아지 수영장이 싫다네요~~~ㅜㅜ

원래 닥스훈트는 매우 수영을 잘한다고 하는데 ...... . ㄷㄷㄷㄷㄷㄷㄷㄷㄷ














특하면 강아지 수영장에서 탈출해서

저에게로 와

간식도 얻어 벅고 보살핌도 받는 닥스훈트 달콤이.

처음으로 하는 수영이 힘들었나봐요.








수영장 예약 후

2층에서 받아 온 아메리카노를 마시며




울 강아지 닥스훈트 달콤이의

첫 번째 수영장 나들이를 응원합니다~~~~



2017.08.24 0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