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교적 짧게 느껴졌던

방콕 4박 5일 가족여행.

우리는 이번 여행에서 카오산로드 근처에 있는 숙소인

나발나이리조트에서 4박을 하기로 했어요.






↑↑↑↑↑↑↑

에어아시아 타고 방콕 돈무앙 공항으로 간

더 자세한 이야기 보기








택시에서 본 방콕 카오산로드 숙소, 나발나이리조트 풍경.

다인이도 신이 났네요~~~

음... 시계를 보니

우리가 저녁 6시 경에 숙소에 도착을 한 걸 알 수 있습니다.

역시나 사진이 주는 

기록의 소중함~







택시타고 나발나이리조트로 왔어요.

최악의 교통 체증인 방콕 ㄷㄷ

조금 막혔지만 무사히~

친절하고 정직하신 택시 기사님 덕에 

생각했던 것보다 살짝 저렴하게 미터 요금을 지불하고 리조트에 도착을 했습니다~



체크인 중~








체크인을 하는 동안

손을 닦을 수 있는 타월이랑 

웰컴 주스를 주셨는데요~

저는 상큼하니 맛있었는데 다인이는 별로라며 ~~



우리가 방콕 카오산로드 가족여행 숙소로

나발나이리조트를 선택한 데에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었지만

우선 가격이 저렴하고,,,

배 선착장이 걸어서 1분 거리에 있어서 

교통이 매우 편리하기 때문이었어요.



겪어 보니

방콕은 지하철이 비쌉니다!!!

4인 가족이 지하철을 타느니 차라리 툭툭, 차라리 택시가 낫고

배는 완전 저렴해요~




↑↑↑↑↑

배 타고 왕궁 가서 놀았던 이야기

더 자세히 보기






이 레스토랑으로 쭉 들어가면

거기가 바로 배를 타고 방콕 여기저기로 갈 수 있는 선착장이에요.



다만 음식이 매우매우 맛이 없어서

웬만하면 다른 식당에서 음식을 사 먹기를 권한다는 글을 많이 읽고 갔는데,

나발나이리조트에서 걸어서

2분?? 이면 



↑↑↑↑↑

갈비국수 다시 맛보러 가기




태국 3대 국수라는 유명한 갈비국수 나이쏘이가 있고,,,

다른 분들은 일부러 오시지만

우리는 숙소 바로 앞이라 넘나 편했죠.




걸어서 4분이면




↑↑↑↑↑

끈적국수 다시 맛보러 가기






저렴하고 매우매우 맛있어서

방콕에 있는 동안

2번이나 방문해서 먹었던 끈적국수 가게가 있지욤.








방콕 카오산로드 숙소, 나발나이리조트 1층에는

편의점이 있어서

여기서 아이들 간식이랑 물도 많이 구입을 했어요.







이건 야식으로 구입한 컵라면인데요~

의외로 

오밤중에 라면을 먹고 싶어한 사람은

저랑 남편이 아니고 ^^

꼬맹이들 ㄷㄷㄷㄷ










우리랑 다르게

건더기스프, 가루스프에

기름기 가득한 양념장 스프 + 양념가루까지

솔솔 뿌리고









물 부어 기다리면









그 맛이 꿀맛!

맵지 않아서 아이들이 라면 한 그릇씩 뚝딱뚝딱 해치웠어요.









느즈막히 일어나서

늦은 아침으로 팟타이도 사 먹고




↑↑↑↑↑

나발나이리조트 바로 앞 

길거리 팟타이 다시 먹기~










ㅋㅋㅋㅋㅋ

이건 제가 숙소에서 팟타이 사러 갔던 남편과 아이들을

사진으로 찍은 거예요~









여긴 나발나이리조트~







이 골목을 따라서 쭉 가면

환전하는 곳도 있고

카오산로드도 정말 가깝죠^^



방콕은 길거리 음식이 잘 발달 돼 있는데

숙소 근처에

맛있는 곳이 많아서

자주 사 먹었어요.

수박 주스, 오렌지 주스도 정말 많이 많이~~~

주스는 보일 때마다 사 먹은 것 같아요.








완전 깨끗한 기름에 튀겨 내어

반드시 사 먹어야겠다고 벼르고 별렀던 치킨집

여기도 숙소 근처 길거리 음식점입니다.









요로코롬 사 먹고~~~











여기는 아이들이 깨워도 깨워도 안 일어 났던 날 ㅋㅋㅋ

남편이랑 저만 국수를 사 먹으러

(포장하러)

다녀 왔던 길거리 국숫집인데요~

카오산로드 가는 길목까지 갔던,,,,,,,,,,,



길거리 음식점의 특징이

나오는 날과 나오지 않는 날이 정해지지 않는듯

어느 날은 나오고, 어느 날은 안 나오고 ㅜㅜ







주말이었었남????

거의 카오산로드로 진입하는 길목까지 가서야

국수를 살 수 있었어요.



한 그릇에 40바트

약 1200원인데요~

지금 생각하면 무진장 싼 건데,

현지에선 괜히 비싸게 느껴지고 그랬어요 ㅋㅋㅋㅋ







담백하면서도 정말 맛있고

푸짐하기까지한 

길거리 국수.



따로 포장 용기가 마련 되어 있는 건 아니어서

국수를 두 손으로 들고

숙소까지 걸어 왔답니다.

그것도 다 추억이죠~~



다양한 음식을 먹어 보고 싶어서

이런 길거리 음식도 주문을 했는데~

지나고 생각해 보면

갈비국수는 외국인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하기에

가격을 한참 높게 책정을 해서,

가성비도 별로

맛도 별로고

끈적국수는 초심을 잃지 않은 곳인듯

맛있고 저렴해서 정말정말 괜찮아요~~~~~

무조건 끈적국수를 추천합니다.








우리가 국수를 사 온 후에도

아이들은 꿈나라~



남편이랑 제가 후루룩후루룩 냠냠냠 맛있게 잘 먹었죠.

아이들은 이 날 편의점에서

간단하고 맛있는 간식을 사 준 걸로 기억해요.









이건 망고예요 ^^

망고가 이런 통에???????



아니고요~ ㅋㅋ






길거리에서 저렴하게

60바트에 잘 익은, 커다란 망고 3개를 구입했는데~

아이들이 배가 꺼질 일이 없어서

망고를 먹을 시간이 없기에 ㄷㄷ





다솔이가 편의점에서 라면을 사서

밥을 말아 먹었던 그 날 ㅋ

빈 플라스틱 밥 그릇을 씻어 두었다가

망고를 썰어 담아 놨던 건데

정말 유용하더라고요~

요거 강추 ^^











이 사진은 방콕 카오산로드 숙소, 나발나이리조트의

하우스키핑 = 룸 청소 상태가 매우 만족스러워서

따로 찍어 둔 것이에요.

정말 깔끔하게 잘 정리해 주십니다.







태국에 가면 김과자를 그렇게 많이들 사 드신다면서요?

한국인 아이돌이 모델을 했다는 

김과자는 보지를 못해서

그냥 집히는 데로 사 봤는데~

냠냠냠~

맛있었어요^^











우리가 묵는 동안

한국인은 커녕 동양인을 거의 볼 수 없었던

방콕 카오산로드 숙소, 나발나이리조트



아래는 체크아웃 후

택시를 기다리면서 찍은 사진들입니다.










나발나이리조트의 로비예요.

정말 만족했던!!!

가족여행을 자유여행으로 계획하신다면

가성비 좋고

교통 편리하고

주변 편의시설 괜찮은 나발나이리보트를 추천해드려요~






2018.08.15 2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