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별내 맛집 

오리백숙 

백련에서 먹고 온 이야기








남양주 별내 맛집은

도심을 떠나 한적하고 여유자적한 분위기에서

느긋하게 맛있는 음식을 즐길 수 있는 곳이었는데요~



백련 주소는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면 용암리 140-1 입니다.


매우 중요한 Tip!! 

저희처럼 오리백숙, 닭백숙 등의 음식을 드실 거라면

반드시 예약을 하고 가야 됩니닷.

오래오래 정성을 들여야 되는 음식이라

예약이 당연하다고 생각했는데

예약 없이 그냥 오셨다가 1시간씩 기다리는 분들

혹은 아쉽게 발걸음을 돌리는 분들이 있으시더라고요~







저도 검색해서

이번에 새롭게 알게 된 남양주 별내 맛집.

이런 곳에 음식점들이 꽤 많네~ 싶게

캠핑하면 좋을 것 같은 숲 뷰(?)가 좌르르륵 이어지고

곳곳에 내공있어 보이는 식당들이

꽤 많이 있었어요.






저는 그 중 백련을 선택했고

3일 전에 전화해서

4인 가족 몸보신 할 생각으로

오리백숙을 예약했습니다.

( 오리백숙 55,000원 )








사실 백련은 야외 = 숲 속에서 음식을 먹을 수 있어서

더욱 인기가 있는 곳인데요~

한 낮에 바깥에서 오리백숙을 먹다간 

내가 백숙이 될 지경의

불볕 더위 때문에

예약할 때부터 아예 홀로 자리를 잡았어요.



시원한 홀에도 테이블이 꽤 있고

단체로 와도 됨직하게

큰 방들도 있더라고요.







짜잔~

우리가 주문한 오리백숙이

커다란 뚝배기에 담겨져 나왔고

곧이어 맛깔스러운 반찬들도 따라 나왔어요.








뚝배기에 담겨져 있어서

양이 적어 보일 수 있는데,

남편, 저, 10살, 8살 4인 가족이 먹기에 딱 맞았어요.

울 꼬맹이들은 먹는 양이 많지 않아서

다리 하나씩 배분해 줬더니

커다란 다리 하나씩만 먹어도 양이 넘쳤고 ^^



입소문 자자한

남양주 별내 맛집답게

정말 맛있었어요.






고기는 야들야들

속에 들어 있는 찰밥은 보들보들

저는 특히 국물이 담백해서 좋더라고요~









냠냠냠~

본격적으로 집중해서 먹느라

먹는 사진은 별로 없습니당.







한참 먹다가

아직도 양이 많이 남아 있는

오리백숙 사진을 찰칵 ㅋㅋㅋ



고기를 다 먹기엔 배가 너무 부르고

국물은 아까워서

국물은 그래도 바닥까지 다 퍼서 먹었어요.

반찬 중에는 울 꼬맹이들에게 알감자가 특히 인기가 많아서

감자를 한 번 더 리필해서 먹었지욤.

사실 저는 나물 반찬이 더 맛있었는데

초딩입맛 3명은 알감자에 폭 빠지더라고요.



완전 배부르게

오리백숙을 다 먹고






나오면서 

남양주 별내 맛집 배치도를 보게 됐는데~

듣던데로 야외에 테이블이 훨씬 더 많이 잘 되어 있는 것 같았어요.

특히 눈에 띄는 52번 폭포 자리 ㄷㄷㄷ







후식으로 아이스크림을 주셔서

달콤하게 잘 먹고






어른들은 커피를 마실 수 있게

준비 되어 있었어요.








너무 더워서

한낮에는 도저히 앉을 용기가 안 났던 야외 테이블~

더위가 한풀꺾이면 

담번엔 평상이나 폭포자리에서 ㅋㅋㅋ

바비큐 한 번 먹으러 와야겠어요.



분위기도 좋고

깊은 맛이 일품이었던

백련의 오리백숙.

남양주 별내 맛집으로 소문날 만 하네요~


2018.07.31 01:26


홍천맛집, 송곡가든
아이들과 함께 닭볶음탕 더 맛있게 먹는 법!!!



자장면이냐, 짬뽕이냐에 대적할 만한 고민,
닭볶음탕을 먹을 것이냐, 닭백숙을 먹을 것이냐.... 특히 아이들이랑 같이 갔을 때라면???
희생하는 엄마라면 매운 걸 못 먹는 아이들을 위해 당연히 닭백숙을 먹겠죠?
그러나 저는 그런 엄마 아니잖아요 ㅋㅋㅋㅋ
매콤달콤한 닭볶음탕이 얼마나 맛있는데요~
아이들이랑 같이 갔다고 매콤달콤을 포기할 수는 없다는 ㅜㅜㅜㅜ


대신 아이들도 먹을 수 있고
남편과 저는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방법을 고안하면 된다는~




홍천맛집 송곡가든에서 닭볶음탕 먹는다~
무려 토종 닭으로 만든 닭볶음탕이닷~




토종닭요리가 메인인 송곡가든답게
입구부터 식당 전반의 인테리어가 모두모두 토속적이던데요?



여행을 떠나면서 송곡가든에 닭볶음탕을 미리 예약을 해 두었고
((( 닭볶음탕, 닭백숙을 먹기 위해선 꼭꼭 예약을!!! 최소한 2시간 전에는 예약을 해 두어야 돼요.
아님 못 드신다는 ㅜㅜ 닭을 푹 고아야 맛있기 때문에 꼭꼭 미리 예약을~ )))


출발하기 10분 전에 또 전화를 드려 놓았더니
이리도 소담스럽게 한 상을 잘 차려 놓으셨더라고요.
음음....나물 반찬 네 가지와 두부. 아이들 반찬이 대충 되겠군 ㅋㅋㅋ
(거기에 닭볶음탕을 아이들이 먹을 수 있는 방법도 있다니까요~)





차를 운행해서 콘도로 태워 주나봐요~
회식을 많이들 하시니까 삐치는 사람 하나도 없이 모두모두 한잔 할 수 있도록
숙소까지 차 태워 주는 건가요?




아침 겸 점심으로 먹는 밥이라
아이들은 주는 반찬 쏙쏙 다 받아 먹고~




우리 다인 양은 콩반찬을 혼자서 퍼 먹고
그런데, 살짝 문제가 발생했어요 ㅜㅜ




우리 가족의 테이블 뒤쪽으로 단체 손님상이 미리 세팅 돼 있었는데,
백숙을 주문하신 모양이에요.





비주얼 극강의 닭백숙 요리에,
우리 다솔이 넋을 잃고, 닭백숙이 먹고 싶다는 거예요~
어쩌나 어쩌나 우린 닭볶음탕인데 ㅜㅜ
찡찡거리고 난리가 나고 ㅜㅜ
얼른 수습해야지 큰일 나겠다 싶었어요.
엄마가 욕심이 과했나....나만 생각했나....그러나 어쩌나 이미 주문한걸 ㅜㅜ





짜잔~ 드디어 우리가 주문한 닭볶음탕이 나왔습니다.
아직 닭고기 속까지 양념이 배지 않은,
지금부터 푹푹푹 끓이면, 더 오래 끓일 수록 맛있는 닭볶음탕이 되는....
그러니 닭고기가 다 익었고 겉만 살짝 발라 내면 맵지는 않죠.




애들이 먹을 만큼, 부드럽고 쫄깃하고 맛있는 부위를 몇 개 골라 내고





닭을 잘개 찢어 아이들이 먹을 수 있도록 만듭니다.
빨개 보여도 그리 맵지 않아요.




그리고 아이들을 먼저 먹게 하고
먹는 걸 도와 주는 동안, 우리의 닭볶음탕은 보글보글 푹푹푹 잘 끓여 집니다.



국물맛이 진하다 싶었더니 닭발까지 다 넣어졌더라고요 ㅋㅋ
감자도 큼직한게 여러 개 들어 있고
그러나 고기주의자인 우리는 감자를 거들떠 보지 않고,
그저 국물을 걸쭉하게 만들어 주고 고기의 맛을 보완하는 정도로만 업신여김ㅋㅋㅋ





테이블 위에서 닭고기가 펄펄 끓고 있으니 좀 더웠어요.
아이들은 조금만 더워도, 조금만 추워도 밥을 잘 안 먹는거 알죠?
이럴 땐 하나씩 잡고 먹여야 한답니다~



다인이에게 '안 먹으면 혼난다~'라는 의미가 듬뿍 담긴,
매의 눈, 레이저를 쏘았더니
잘 먹고 있다며 아~ 벌려 보여 주는 ㅋㅋ 귀여워랏...




그래도 레이저 눈빛을 거두지 않으니
갑자기 손으로 나물 반찬을 집어 폭풍 흡입을 합니다.




그러는 동안 국물이 1/3로 줄어 들고
닭볶음탕이 아주 맛있게 잘 익었어요. 이 때 먹음 최고죠~


 

숟가락으로 고기를 누르면
고기와 뼈가 스르륵 발라지는 이 상태! 이럴 때 먹어야 돼요.




밥에 국물이랑 같이 비벼서 김치 척 올려 먹지용~




아이들에게 각자의 몫을 다 먹인 후에,
남편도 이제 맘편히 냠냠냠 닭볶음탕을 먹기 시작하고~
아이들은 잠시 스마트폰으로 놀고 ㅋㅋ
우리는 엄청 열심히, 땀 삐질 흘리면서 잘 먹었답니다.


뒷편에서 회식하시는 분들도 '맛있다~'를 연발하시면서
참 맛있게 잘 드셨어요.
 
 


짜잔~ 감자따윈 먹지 않는 우리 부부
둘이서 이렇게 많이 먹어 버렸네요~ 고기는 거의 다 먹은듯~




홍천맛집 송곡가든의 메뉴판 참고하세요~
(닭요리가 맛있어요~)




맛집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연예인 사인들...
연예인들의 사인은 잘 못 알아 보는 게 특징이잖아요 ^^
그 중에서 딱 눈에 띄었던 개그맨 박성호씨의 사인.
개그콘서트를 안 보기에 요즘 박성호씨를 볼 기회가 없네요~





후식으로는 수정과를 먹었는데,
수정과가 딱 다솔이가 좋아할 맛인데, 아직 한 번도 안 먹어 봐서 안 먹으려고 하는 거예요~
딱 한 번만 먹어 보라며 또 레이저 눈빛을 쏘아댔더니,
혀끝만 살짝 대 보고는 ㅋㅋㅋ
어랏!!! 맛있네??





수정과를 달고 맛있게 먹으면서 다솔 군 송곡가든에서 퇴장~
배가 두 배로 커진 남편과, 무언가를 손에 꼭 쥔 다인이도 만족스러운 모습입니다.





꽃을 좋아하는 우리 다인이.
그새 꽃잎을 따서 손에 꼭 쥐고 있었었네요~





송곡가든 농장
강원도 홍천군 서면 굴업리 317
033-435-7060
2014.06.26 0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