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콕 끈적국수 또 먹으러감~ 

(두번 째 먹은 후기 ^^ )







↑↑↑↑↑↑

처음 먹어보고 완전 반했던

끈적국수

다시 먹으러 가기 클릭








여행은 짧게 느껴지고,

4박 5일은

정말 짧아요 ㅜㅜㅜㅜ

우리는 보통 7일 이상 해외여행을 하고 돌아오는데,






강아지

닥스훈트 달콤이를 키우기 시작하면서부터는 ㅜㅜ

해외여행을 길게 가면

마음이 불편하더라고요~~~~

우리가 짐을 쌀 때부터

짐 가방에 폴짝 뛰어 올라가서

어디든, 무조건 우리랑 같이 가겠다는듯

여행을 방해(?)하는 울 달콤이.



다른 식구들의 마음은 잘 모르겠지만

일단 제 마음이 넘넘 불편해서

여행하는 내내

달콤이가 잘 있는지 너무 걱정이 되어서

이번 여행도 제가 우겨서

4박 5일로 일정을 잡았습니다.

그 이상은 강아지 걱정이 너무 심할 게 분명하니까요 ㅜㅜㅜㅜ








여행은 기본이 7일,

싱가포르 - 말레이시아 가족여행 14박 15일도

가뿐하게 다녀 온

여행 좋아하는 우리 가족.

4박 5일은 뭐...

눈 깜짝할 사이에 지나가는 거지요.



여행 마지막 날

비행기 타러 공항에 가기 전

우리는 방콕에서 마지막으로 식사를 해야 되었는데요~

아무리 생각해 보아도

가성비 최고에,

맛도 좋았던

또 한 번 더 먹고 싶었던

끈적국수를 포기할 수가 없었던 거죠.



그런데 이번에는 아침 식사로 먹는 거라

입 짧고

많이 못 먹는 울 꼬맹이들은

안 먹겠다고 난리난리 x100000000000



 우리 네 식구는

끈적국수 큰거 2개랑 

스프링롤 하나 소시지 하나를 주문합니다.







냠냠냠~~

한국에서 먹던 자극적이고

인스턴트 냄새 팍팍 나는 소시지는 아니예요.

그래도 먹어 보면

구수한 것이 참 맛있지욤~






드디어 음식이 다 나오고~

끈적국수 식당 직원들은 넘나 친절해요.

꼬맹이들을 위한 그릇 두 개를 부탁드리고

우리의 끈적국수를 꼬맹이들에게 나눠 준 후

마음껏,,,,

태국 방콕에서의 마지막 식사를 냠냠냠 합니다.





가성비 최고!

가성비를 생각하지 않더라도 맛도 최고!!!

갈비국수는 진심 별로였는데,

끈적국수는 진짜 맛있어요.

그러니 우리도 두 번 먹으러 왔겠지요~



쫀득쫀득 면발

진한 국물








속이 꽉찬 스프링롤도 맛있게 냠냠냠

스프링롤도 맛있어요.

 울 꼬맹이들은 원래 음식을 좋아하지 않는 아이들입니다.

아이들의 표정에 속지 마세요 ㅋㅋㅋㅋ







끈적국수는

태국에, 방콕에 여행을 왔다면

꼭 한 번 들러 맛보아야 할 진짜 맛있는 국수.



우리는 우리 숙소였던 나발나이 리조트와 가까워서

걸어서 가볍게 먹고 간 끈적국수지마는~

다른 분들은 일부러 멀리서도 찾아와서 먹고 가는

방콕 3대 국수 중 하나거든요.

방콕 3대 국수는

갈비국수, 끈적국수, 어묵국수입니다.








옴뇸뇸~~

냠냠냠~~~~~~~~



가만히 지켜 보니까 태국 현지분들은 양념장을 첨가해서 드시고

한국인 + 외국인 관광객들은 잘 모르니까

그냥 냠냠냠 ㅋㅋㅋㅋ









얼음물을 따로 판매 하세요~

우리는 미리 숙소에서부터 얼려 두었던

얼음물을 꼴깍꼴깍 ㅋㅋㅋ












끈적국수를 먹고 난 후에는

공항으로 떠나야 됩니다 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

또 언제 올까낭....

반갑고, 친근하고,, 벌써부터 그리운

방콕이여.



2018.08.17 00:21



방콕 끈적국수 대박!!! 그냥 국수가 아니네~ 

꼭꼭!!! 두 번 먹어야 함.




미안해요... 잘못했어요~

국수가 뭐 그래 봤자 국수지... 라고 선입견이 있었어요.

ㅜㅜㅜㅜㅜㅜ

이건 정말 먹어 봐야 아는 맛 ^^

태국 3대 국수가 갈비국수, 끈적국수, 어묵국수라고 하는데

갈비국수를 먹어 보고는

갈비탕을 너무 조리고 조려 낸 맛???

좀 짠 거 아니야? 하며 실망이 이만 저만이 아니었거든요~

물론 갈비 고기가 많았고

구수하고 우리가 아는 갈비탕 우려 낸 맛있는 국물에 국수가 같이 담겨져 있으니
(한국의 소면 아니예요 ^^ 훨씬 더 맛있는 쫄깃한 식감인 국수긴 해요.)

꽤 괜찮았지만

그래도 저에겐 꼭 먹어 봐야 할 국수는 아니라는 느낌이었어요.



근데 끈적국수는 대박 맛 ㄷㄷㄷ






우리는 방콕 자유여행

아이데리고 방콕자유여행 중인데요~

나발나이 리버 리조트에 묵으며 4박 5일 동안 재밌게 여행하고 있는 중에

울 리조트가 위치도 좋고

가격도 매우 좋지만

아침 식사는 별로기에, 근처 맛있는 식당에서 아침 식사를 해결하고 있는 중이거든요?



태국 3대 국수라는 

갈비국수 맛집 = 나이쏘이

나이쏘이는 나발나이 리버 리조트에서 1분?

끈적국수는 나발나이에서 3분?

그러니 안 갈 수 없었지욤.

처음엔 내키지 않았지마는...... .



끈적국수 맛집에는 끈적국수만 파는 것이 아니에요~

메뉴도 무척 다양해요.

4인 가족인 우리가 주문한 것은,





끈적국수 큰 거 2개





스프링롤 하나





돼지고기 소시지 샐러드 하나

.

.

.



아무리 아침 식사라도

간단히 먹는 법이 없네요 ㅋㅋㅋ

방콕 가족여행 내내 삼시세끼 듬뿍듬뿍 월매나 잘 챙겨 먹었는지 ㅜㅜㅜㅜ








오마낫!!!

벽면 한 쪽에 한국 방송 짠내투어 촬영분을 

사진으로 찍어 전시해 두셨네요^^

자세히 보면 정준영 & 여회현 특히 신경써서 전시한 것을 볼 수 있어요.

태국 사람들이 봐도

나머지는 생김새가 그냥 그렇고

정준영이랑 여회현이 잘 생기고 인기 스타처럼 보인 게지요 ㅋㅋㅋ






다른 테이블 슬쩍 슬쩍 훔쳐 보고

벽에 붙어 있는 사진 메뉴를 참고해서 주문을 하면 돼요.

돼지고기 소시지 샐러드가 첫 느낌은 쏨땀처럼 보여서 쏨땀을 주문했더니 아니라고^^

파파야가 아니니 쏨땀이 아니겠지요?

맛있어요.

1일 1 똠얌꿍의 원칙은 지키되 ㅋㅋㅋㅋ

되도록 다양하게 음식을 먹어 보려고 노력하고 있으므로

방콕 카오산로드 근처

나발나이 리버 리조트에서 걸어서 3분 거리에 있는

끈적국수 맛집에서는 새로운 메뉴도 주문을 해 보았습니다.





근데 더워요 ㅋㅋㅋ

아침부터 넘나 더운 것~~~~~

끈적국수 맛집에 자리를 잡은 지 5분 만에

저부터 머리를 질근 묶고

다인이도 머리를 묶어 주었어요.

머리 풀어 헤치고는 절대로 먹을 수 없는 끈적국수.

선풍기를 강풍으로 틀어 주셔서 

머리카락이 날리니 묶는 게 당연지사 ㅋㅋㅋㅋㅋㅋ






방콕 3대국수 끈적국수 라지 55바트 x35 = 1,925원

돼지고기 소시지 샐러드 45 x35 = 1,575원

스프링롤 45 x35 = 1,575원



끈적국수 2개에 돼지고기 소지지 샐러드 + 스프링롤

7,000원이지만

한국에서 먹었다면 진짜 몇 만원 나왔을

대박대박 저렴하면서도 정말정말 맛있는 방콕 끈적국수맛집!!!!



다른 글 읽어 보았을 때에는 

태국 방콕 끈적국수가 인기 있는 이유로 저렴한 가격이라는 설명이 많았는데요,

직접 방문해 보니 가격은 둘째고 정말정말 맛있어요!!!!






스프링롤에 박하 잎 감싸서 달콤끈적한 소스도 콕 찍어 먹는 남편.

진정 즐길 줄 아는 자 ㅋㅋㅋㅋ

다솔 군의 눈이 가자미눈인 이유는 식당 텔레비전에 라바 에니메이션이 나오기 때문입니다.

이제 라바 졸업 할 때가 되지 않았니????
밥 먹는 내내 눈이 텔레비전을 벗어나지 않아요.








큰 기대 없이 받아 든 끈적국수.

한 입 딱 먹었는데

!!!!!!!!!!!!!!!

오오오오~ 넘나 맛있는 ...... .

오해해서 미안해. 국수도 이렇게 맛있을 수 있구나 싶게 진짜진짜 대박 맛있었어요.

다솔 군도 딱 한 입 먹어 보고는

갈비국수보다 훠어얼씬 더 맛있다며 ㅋㅋㅋㅋㅋㅋㅋ



진짜 맛있어요.

쫀득쫀득 국수를 씹는 식감이 이럴 수도 있나 싶게

지금껏 먹어 보지 못햇던 끈적국수 식감과

부재료의 조화가 정말 어울려요.







한참 오리지널 구수하고 맛있는 그 맛으로 먹다가

매운 양념을 투하해서

절반 정도 남았을 때에는

매콤한 끈적국수를 먹어야지.....했는데

생각보다 훨씬 더 매웠던 매콤 고춧가루 양념.

저는 소스를 넣었을 때 어떤 맛이 되는지, 남편의 끈적국수를 먹어 보면서 맛을 가늠하고

저는 그냥 오리지널로 더!!!! 맛있게 먹었어요. ㅋㅋㅋ

그냥 먹는 게 젤 맛있음.







입맛 까다로운 울 꼬맹이들.

끈적국수 한 입 먹더니만, 우리나이 10살인 다솔 군 왈,

엄마, 이거 맛있어

갈비국수보다 훨씬 더 ㅋㅋㅋㅋㅋㅋ

다솔이 생각이 곧 제 생각.

진짜로 딱 한 입 맛을 본 후에

끈적국수가 맛있음을,,, 갈비국수 보다 훨씬 더 최고임을 다들 느꼈을 거예요 ^^



맛 없음 숟가락 딱 놓는

갑 중의 갑

다인이도 맛있게 잘 먹습니다.









가격이 저렴하고...

아이들이 맛있다고 잘 먹고

제가 먹어 봐도

지금껏 먹어 왔던 그저 그런 국수와는 차원이 달랐던

방콕 3개 국수 중 끈적국수.

방콕 자유여행 중이라면 이건 꼭 먹어 봐야 할 맛.....

저는 숙소에서 가까우니

내일도 또 먹으려고 계획 세우고 있는 진짜로 맛있는 국수예요.



국물이 짜지 않으면서 진하고

면발이 생각하는 것 보다 훨씬 더 쫀득쫀득 맛있어요.





우리는 식사 시간을 살짝 벗어 난 시간에

방콕 끈적국수 맛집을 방문했는데

포장해가는 현지인들도 많고,,,, 식사 시간이 아니어도 줄 서는 분들이 많아서

진짜진짜 맛집으로 강추합니다.


2018.03.25 0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