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계천 나들이~ 서울 구경^^





애들이 어느 정도 크니까

지하철 타고 다니기도 한결 수월하고, 같이 나들이 다니기도 편해서 좋아요~

생각보다 훨씬 더 볼 거리 즐길 거리 많은 서울,

그러나 우리는 서울에 살면서도 서울의 곳곳을 너무 모르고 있다는 생각이 들어요.

지금부터라도 아이들이랑 함께

서울에서 재밌게 놀고, 맛있는 것도 많이 먹고 그러려고요~^^










세실극장에서 가족 뮤지컬 보고,

청계천 놀러 가는 길인데요~

가는 중에 예쁜 곳 있으면 다 들러서 구경하고 사진 찍고 그랬어요.



오랫만에 등장하는 남편~

늘 찍어 주느라 남편 사진은 1도 없었는데,

앞으로 많이 찍어 줄게용~









오오오~ 

여기 예쁜데, 날씬하게 나온다며

여러 장 사진 찍고 ^^



엄마 아빠만 사진찍는다고 그렇~게 얘기를 했건만,

배경엔 다솔다인 두 마리 ㅋㅋㅋ












시청 주변이 이렇게 예뻤던가요?

공연도 많이 하고 있더라고요~








기부하는 건강계단이 있기에

계단을 걸으면 10원의 기부금도 적립이 되고

음악도 띵가띵가 나와서 열심히 뛰어 봤건만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동영상 찍은걸 보니 바닥에 착지를 해야만 되는 거더라고요~

꼼수가 통하지 않았음.












화장실 잠깐 들르고

물도 마실 겸

들어간 을지로 입구역. 

체험 공간이 넘나 많아서 아이들이랑 오래 놀 수 있도록 꾸며져 있었는데,



우리는 목적지가 있으므로

대강 하고 가잣!








다솔이가 아이스크림 닮은 조형물 앞에서 사진 찍고 싶대서

다같이 찍기로 했는데,

다인이가 엄마 옆에 찰싹 붙어 있는게

급 화가 난 다솔 ㅜㅜ







평소 같음 같이 덤볐겠으나

사진을 찍는 중이니

모델 다인이는 꾹 참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드디어!!!! 청계천.



예쁘게 물줄기가 퐁퐁퐁 올라 오던 것이

우리가 딱 도착하니까 쉬는 시간 ^^








청계천에 도착하자 신이나서 강아지처럼 깡총거리며 먼저 가 버리는 다솔 군,

아직도 물건을 입으로 가져가는 습관을 못 버려서 

팔찌를 빼 오물오물 씹고 있는 다인 ㅜㅜ

언제나 카메라를 의식하고 있는 나 ^^








엄마 뭐해????







사진찍잖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






저~기서 발견된 다솔












아슬아슬 위험해 보이는 곳만

골라서 다닙니다.











개구쟁이 다솔,

턱 안 차갑느뇨??????









애들이 노는 동안

오랫만에 인생샷 좀 건져 보자며~













사진 찍고 보니

애들은 징검 다리를 껑충껑충~

아고 심장이야 ㅜㅜ



다솔이는 어느 새 빨간 풍선을 주웠네요~








넘나 신나는 청계천 나들이~

꼭 외국이 아니더라도 즐거워요~







모르는 사람들에게도 인사는 기본^^








사진 찍는 아빠,

카메라 의식하는 엄마,

팔찌를 잘근잘끈 씹는 다인이

풀이 죽고 시무룩해져 있는 다솔이~



엇! 다솔 손에 있던 풍선이 보이지 않네요~

다솔이가 실수로 다리 밑으로 떨어뜨린 풍선을,

이때다 싶어 절대로 줍지 못하게 말렸더니,







다솔이는 화가 났다는 것을 온몸으로 표현하는 중입니다.

........만!

그러나 내가 누구뇨?

속 좁고 뒤끝있는 엄마가 아니드뇨?



안 되는 건 안 되는 일.

모르는 척 하면,







다솔이는 돌아오게 되어 있답니다~




청계천 나들이 끝!










2016.10.27 0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