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보다 훨~~~~~씬 더 재미있는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

20대 여자들이 한 집에서 자취를 하며 생기는 소소한 감정 다툼과

청춘이기에 피할 수 없는 세상과의 투닥거림,

청춘이기에 즐길 수 있는 싱그러운 아름다움, 풋풋한 사랑이 

이렇게 재밌어도 되나요? ^^

진짜 대박인 것 같아요.




드라마 초반에는 살짝 어색했던 송지원 역의 박은빈,

3회부터는 아주 물 만난 고기처럼

말 많고 오지랖 넓고 나대는(?) 청춘시대의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 주고 있는데요,

(1, 2회때 연기 경력에 비해 연기가 어색하다고 속단했던 것 미안 ㅜㅜㅜ)



청춘시대 5회, 6회까지의 스토리 전개로 볼 때

커플이 될 것이 거의 확실해 보이는

한승연 - 지일주

한예리 - 윤박

박혜수 - 신현수 

달달한 세 쌍의 남녀들을 조금 더 심도있게 들여다 보겠습니다^^







2년째 연애 중인

정예은 - 고두영 커플




청춘시대 홈페이지에서

한승연을 연애호구로, 지일주를 나쁜 남친으로 표현해 놓으면서

둘의 관계를 사랑과 자격지심이라고 설명했더라고요.

사랑과 자격지심?????

웬 자격지심?



처음엔 자격지심이라고 표시해 둔 걸 잘 몰랐었는데

청춘시대를 6회까지 보니까 

이해가 되더라고요.



지일주가 자신의 불우했던 어린시절, 가정 환경,,,, 

그로 인한 한승연 보다 덜 좋은 네임밸류의 대학 진학... 등등의 이유 때문에

한승연을 사실은 사랑하고 있으면서도

겉으로 표현하기엔 나쁜 남자의 전형을 보여 주고 있었더라고요.







이렇게 예쁘고, 사랑스럽고, 남자친구에게 헌신적인 

정예은 = 한승연에게

진짜 못할 짓을 다 했던,,,,



제 3자의 객관적인 시선으로 제가 보기에

그냥 헤어지는 것이 제일 현명할 것 같았던 나쁜 남친 고두영 = 지일주.



길거리 서명 운동에서 한승연이 대학명을 썼다는 이유로

(자기보다 더 좋은 대학이라는 걸 자랑하고 싶어서 쓴거라나? 헐...)

길길이 날 뛰고 심지어 길바닥에 여자친구를 패대기 치기까지 했는데,

6회에서 극적으로 화해를 하고

진심을 내보이고

(물론 중간에 강이나에게 이상한 짓을 또 하긴 했지만서도 말예요.)

취한 김에 속 마음을 보인 것으로 보아



7회부터는 좀 달라지지 않을까요?






예쁨예쁨

귀욤귀욤



연기도 진짜 잘 하는~

한승연, 아주 잘하고 있어요~^^










한예리 윤박 커플이에요.

다른 커플들에 비해

짠하고 슬프고 안쓰럽고 ㅜㅜㅜㅜㅜ



둘은 서로를 좋아하는 것이 확실하지만

박재완 역의 윤박이

윤진명 역의 한예리를 키다리아저씨처럼 잘 챙겨주고

알게 모르게 도와 주고 있음에도불구하고,



한예리가 처한 상황... (=어려운 가정형편)때문에

이루어지지 못하고 있지요.








한 때는 요렇게 달달한 상황을 연출하기도 했지만




아르바이트를 세 탕이나 뛰고

학업까지 병행해야 되는,

잠시만 한눈을 팔고, 순간적으로 마음이 약해지면 모든 것이 와르륵 무너지고 말까봐

잔뜩 긴장하고 있는 한예리의 내적 갈등 때문에

이 둘의 관계가 그렇게 녹록하지만은 않아요.



그래도 누가봐도 서로를 좋아하는 것이 확실한 

한예리 윤박 커플이기에

이 두사람이 맘 편히 사랑할 수 있게 되길 정말 바랍니다~^^







청춘인데,

좀 더 편하게 즐겨도 될 청춘인데,,,

일만 하기엔 아까운 청춘인데...



한예리의 팍팍한 삶에도 볕 들 날 있겠죠?











남나 귀여운 커플

박혜수 - 신현수




소심한 신입생 유은재에게

능글맞고 시시건건 자기를 괴롭히기만한 선배가 나타났으니

바로 윤종열 ㅋㅋㅋ

아직 어려 연애 지수가 낮고 사리 판단이 잘 되지 않아서

윤종렬 선배가 자신을 미워한다고만 생각했었는데,

사실은 그 반대였죠.

너만 빼고 다 알아 ㅋㅋㅋㅋㅋ








어흑~~

스무살, 새내기면 이런 폭탄 뽀글 머리도 다 예쁜 것임????





박혜수는 자신을 괴롭히는 신현수 말고,

뭔가 있어 보이는 느끼남 선배를 좋아하는데 ㅋㅋㅋㅋ

청춘시대 6회 수컷의 밤에서

신현수가 자기를 좋아한다는 것을 알고는

오잉? 단 하루만에 마음이 변해서 ... 그러니 새내기, 스무살, 청춘이죠.

느끼남은 바로 아웃!

신현수를 좋아하게 됩니다.








살짝 돌고 돌아서

이제 둘이 사귀게 된 박혜수와 신현수.

제일 풋풋한 커플이라서 이 둘의 앞날이 제일 재밌을 것 같아요.

박혜수는 얼굴만 이쁜 것이 아니라

어쩜 이렇게도 새내기 역할을 잘 하는지~



생각해보면,

아무것도 몰랐던 새내기 때는 정말 딱 저 모습이었던 것 같거든요.

아무것도 모르고, 하는 것 마다 실수 투성이고

뭐 하나 할 때마다 큰 용기가 필요했던......




JTBC 금토 드라마 청춘시대.

캐릭터들의 특징을 정말 잘 살렸고,

배우들이 그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 해 내고 있으며

궁금증을 자아내는 감춰진 이야기까지 있어서

보는 내내 만족스러웠답니다.

7회가 기다려져요~

2016.08.06 22:29